내용요약 ESG행복경제연구소, 제3회 ESG Korea Awards & Forum 개최
시총 100대기업 ESG평가 기반 15개 기업 선정·수상
SK, 이사회 독립성·효울성·전문성·다양성 등 지배구조 부문 전반적 우수
최태원 SK회장. / SK 제공
최태원 SK회장. / SK 제공

[한스경제=김동용 기자] SK가 27일 열린 '제3회 ESG Korea Awards & Forum'(ESG 코리아 어워즈 & 포럼)에서 업종별(비금융지주)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환경·사회 부문도 준수한 ESG경영으로 긍정적 평가를 받았지만, 특히 지배구조 부문 개선이 돋보였다는 평가다. 

이날 포럼은 ESG행복경제연구소가 지난 2월 발표한 '시총 100대 기업 ESG평가'에 이은 후속으로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됐다. ESG행복경제연구소는 지난해에는 국내 시총 50대 기업에 대한 ESG평가를 발표한 바 있다. 

지배구조 부문 관련 SK는 주주의 가치가 지속적으로 창출될 수 있도록 기업의 가치를 높여 나가며, 경제 발전에 기여함은 물론, 사회적 가치 창출을 통해 사회와 더불어 성장해야 한다는 기업철학을 갖고 있다. 이러한 경영철학을 실행하기 위해서는 모범적 지배구조 확립이 중요하다는 점을 명확히 인식하고, 그간 '이사회 책임 경영'이라는 기본 원칙 하에 투명한 지배구조를 구축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2020년도 기업지배구조 보고서' 작성 당시 기준으로 SK의 이사회는 9명의 이사(사내이사 4명·사외이사 5명)로 구성돼 있으며, 경영·경제·글로벌사업·커뮤니케이션·리스크 관리·환경·사회적 가치·지배구조 등 여러 전문 분야를 아우르고 있다. 

SK는 이사회의 독립성 및 효율성을 비롯해 △위원회 중심의 이사회 운영 △이사회의 전문성과 다양성 △주주총회 관련 전자투표·최대주주 지분율·배당정책 등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참고로 비금융지주 업종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기업은 SK를 비롯해 2곳 뿐이다. 모두 지배구조 부문에서 A+(매우우수)등급을 받았다는 공통점이 있었다. 이번 평가에서 일부 기업의 지배구조 개선이 특히 돋보였던 이유는 지난 2019년부터 자산 2조원 이상 유가증권시장 상장회사에 대한 기업지배구조보고서 거래소 공시가 의무화되자 적극적 개선이 이뤄졌기 때문으로 보여진다. 

송진현 한스경제 대표발행인이 27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3회 2022 ESG Korea Awards & Forum에서 SK에 대한민국 ESG Frontier 최우수상(비금융지주 업종)을 수여하고 있다. 제3회 2022 ESG Korea Awards & Forum는 한스경제와 ESG행복경제연구소가 공동 주최했다. / 김근현 기자
송진현 한스경제 대표발행인이 27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3회 2022 ESG Korea Awards & Forum에서 SK에 대한민국 ESG Frontier 최우수상(비금융지주 업종)을 수여하고 있다. 제3회 2022 ESG Korea Awards & Forum는 한스경제와 ESG행복경제연구소가 공동 주최했다. / 김근현 기자

 

 

김동용 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