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왼쪽)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한스경제=김근현 기자]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물가에 보다 중점을 둔 통화정책 운용과 함께 공급 측면의 원가 부담 경감, 기대 인플레이션 확산 방지 등 다각적 대응 노력을 강화하겠다"고 16일 밝혔다.

추 부총리는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이후 진행한 기자들과의 백브리핑에서 이런 내용을 발표했다. 이번 회의는 지난 밤사이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기준금리를 0.75%포인트(p) 인상하기로 결정하면서  대응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연준이 0.75%p 금리 인상 '자이언트 스텝'을 단행한 것은 지난 1994년 이후 28년 만이다.

이 자리에는 추 부총리를 비롯해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최상목 경제수석,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등이 참여했다. 당초 이번 회의는 기재부 차관이 주재하는 확대거시경제금융회의로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사태의 심각성을 감안해 부총리 주재의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로 변경됐다.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은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왼쪽부터), 최상목 경제수석,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은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왼쪽부터), 최상목 경제수석,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가운데)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은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왼쪽부터), 최상목 경제수석,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가운데)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은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왼쪽부터), 최상목 경제수석,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사진공동취재단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가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은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왼쪽부터), 최상목 경제수석,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은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왼쪽부터), 최상목 경제수석,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은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왼쪽부터), 최상목 경제수석,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사진공동취재단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은 이복현 금융감독원 원장(왼쪽부터), 최상목 경제수석,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사진공동취재단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 참석해 자리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 참석해 자리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 참석해 자리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김소영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16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회관에서 열린 비상거시경제금융회의 백브리핑에 참석해 자리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김근현 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