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메인스폰서 및 주요 참가 기업 공개
제2전시장 3층으로 BTC관 확대 및 추가 접수 진행

[한스경제=김재훈 기자] 국내 최대 게임 전시회 ‘지스타(G-STAR)’가 빨라진 준비만큼 관람객들에게 더 많은 볼거리를 준비한다.

지스타조직위원회는 6일 올해 ‘지스타 2022’의 메인 스폰서 및 참가사 등 주요 현황을 공개했다.

지스타 20200 메인 스폰서로는 ‘위메이드’가 선정됐다. 위메이드는 BTC 200부스, BTB 30부스 규모의 전시 참가를 확정했다. 동시에 메인 스폰서의 자격으로 조직위와 함께 부산 전역을 활용한 축제 프로그램 준비에 돌입한다.

메인 스폰서 위메이드를 비롯해 BTC에는 △넥슨코리아 △넷마블 △레드브릭 △샌드박스네트워크 △이루고월드 △인벤 △카카오게임즈 △크래프톤 △HoYoverse 등이 참가한다. BTB에는 경기콘텐츠진흥원, 넥슨코리아, 카카오게임즈, 틱톡코리아, 한아세안센터 등이 참가를 확정했다.(가나다 순, 노출 비희망 기업 제외)

지스타가 메인 스폰서와 주요 참가사 정보를 7월에 발표한 것은 이례적이며 이는 올해 처음 도입된 ‘슈퍼 얼리버드’ 때문으로 BTC와 BTB 대형부스 참가 접수는 각각 5월 첫째 주와 6월 셋째 주에 종료됐다 현재는 소형부스 접수가 진행 중이다.

조직위는 현재 접수상황 등을 고려해 제2전시장에 구성을 계획한 ‘BTC-BTB 하이브리드 존’을 확대한 BTC관으로 변경하고 BTC 전시 참여를 희망하는 참가사들을 추가 접수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BTC관은 제1전시장과 제2전시장 3층에 구성되고 BTB관은 제2전시장 1층에 구성된다.

이와 함께 조직위는 모든 준비 단계가 빨라진 만큼 지스타 2022 개최에 더욱 만전을 기한다는 계획이다. 참가 접수의 전체 마감을 앞당기고 실질적인 행사 준비와 프로그램 준비에 집중한다는 방침으로 9월 중 세부사항들을 추가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한국게임산업협회(K-GAMES)가 주최하고 지스타조직위원회와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공동 주관하며 위메이드가 메인 스폰서로 참여하는 ‘지스타 2022’은 11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개최된다.
 

김재훈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