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올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 77조원, 영업이익 14조원의 잠정실적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사진=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올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 77조원, 영업이익 14조원의 잠정실적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사진=연합뉴스

[한스경제=최정화 기자] 삼성전자가 올해 2분기 연결기준 매출 77조원, 영업이익 14조원의 잠정실적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역대 분기 최대 매출을 기록했던 지난 분기에 비해 소폭 하락했지만 각종 대내외 악재 속에서 비교적 선방했다는 평가다.

2분기 매출은 전기 대비 1%, 영업이익은 0.85% 각각 감소했다. 지난해 2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20.94%, 영업이익은 11.38% 각각 늘었다.

증권가는 반도체, 디스플레이 등 부품 사업이 성장세를 이어가면서 2분기 견조한 성적을 거둔 것으로 분석했다. 반면 스마트폰과 가전 부문은 원자재 가격, 물류비 상승 등의 여파로 부진이 예상된다고 예측했다.

하반기부터는 반도체 역시 경기 둔화 영향권에 들어설 수 있으며, 물가 상승 등 여파로 가전제품 소비도 크게 줄어들 전망이다.

최정화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