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스경제=양지원 기자] CGV가 ‘아바타: 물의 길’을 네이버 쇼핑라이브에서 소개한다.

CGV는 오는 29일과 12월 1일, 영화 ‘아바타: 물의 길’ 라이브 방송을 네 차례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아바타: 물의 길’은 2009년 3D 관람 열풍을 일으킨 영화 ‘아바타’의 후속편이다. 13년 만에 선보이는 ‘아바타: 물의 길’은 판도라 행성에서 가족을 이룬 ‘제이크 설리’와 ‘네이티리’가 겪게 되는 위협과 여정을 그렸다.

29일 진행하는 라이브 방송에서는 CGV 특별관인 4DX와 IMAX에서 ‘아바타: 물의 길’을 봐야 하는 이유를 소개한다. 영화 장면에 따라 의자가 움직이거나 진동이 발생하고 ‘물’, ‘바람’, ‘향기’ 등 다양한 특수 환경 효과를 제공한다. CGV 여의도, 청담씨네시티 등 39개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IMAX는 대형 스크린과 생생한 사운드를 통해 영화에 완벽히 몰입할 수 있고 현장감을 극대화해 영화를 감상할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제공한다. CGV용산아이파크몰, 압구정 등 20개 극장에서 관람할 수 있다.

라이브 방송에서는 ‘아바타: 물의 길’ 전용 일반 영화, 4DX, IMAX 관람권을 판매한다. 전용 관람권은 2D는 물론 3D 포맷으로도 동일한 가격에 관람할 수 있다.

영화를 보며 먹을 수 있는 매점 콤보도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CGV에서는 네이버와 협력해 처음으로 버추얼 휴먼이 영화를 소개하는 라이브 방송을 진행한다. 오는 1일 오후 8시 리얼타임 엔진을 기반으로 제작된 Full 3D 버추얼 휴먼 ‘이솔’이 ‘아바타: 물의 길’을 소개한다.

개그우먼 정경미가 진행하는 ‘방문판매 정경미’에서도 ‘아바타: 물의 길’ 관람권을 만나볼 수 있다. 11월 29일과 12월 1일 오전 11시에 진행한다.

양지원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