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도움 필요한 지역사회 아동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 추진 중

 

2022년 울산아동권리영화제 포스터 / 사진=한국동서발전 제공
2022년 울산아동권리영화제 포스터 / 사진=한국동서발전 제공

[한스경제=정라진 기자] 한국동서발전이 25일 열리는 ‘2022년 울산아동권리영화제’에 기념품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울산아동권리영화제는 세이브더칠드런 동부지역본부 울산아동권리센터 주관으로 ‘영화’라는 매체를 통해 아동학대·아동권리 이슈에 대한 아이들의 목소리를 전달하고자 마련됐다.

아동권리영화제에서는 아동의 성장과 아동학대를 주제로한 3편의 공모 당선작이 상영되고 부대행사로는 아동권리선언문 전시와 아동권리옹호캠페인이 진행된다. 

동서발전은 어린이 인권에 대한 관심을 기울이고 자원순환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폐플라스틱을 활용해 만든 업사이클링 화분키트를 기념품으로 제공했다.

동서발전은 지난 3월 임직원 참여로 울산지역 긴급보호아동 가구에 장판 교체와 단열, 도배, 전기기기 교체 등 주거개선 공사를 시행했다. 이어 8월에는 결식 우려 아동에게 특식꾸러미를 제공하는 등 도움이 필요한 지역사회 아동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정라진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