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도시공사가 운영하는 가족여성회관이 오는 25일부터 ‘다시. 잇다-’ 행사를 개최한다. 사진은 23일 가족여성회관에 수강생들의 작품이 전시된 모습./수원도시공사 제공
수원도시공사가 운영하는 가족여성회관이 오는 25일부터 ‘다시. 잇다-’ 행사를 개최한다. 사진은 23일 가족여성회관에 수강생들의 작품이 전시된 모습./수원도시공사 제공

[한스경제=(수원)김두일 기자] 수원도시공사(사장 이상후) 가족여성회관은 오는 25일부터 2일간 수강생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다시. 잇다-’ 행사를 연다고 23일 밝혔다.

‘다시. 잇다-’ 전시회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낯선 온라인 교육을 통해 배움을 지속해온 가족여성회관 수강생들의 작품전시, 발표회 등으로 가족여성회관과 공사 유튜브 등 온·오프라인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는 115명의 수강생이 직접 참여한 수채화, 여행드로잉, 가죽공예 등 작품 165점과 재즈댄스, 시 낭송 등 4건의 발표회가 마련됐다.

개막식은 25일 여성회관 대강당과 야외무대에서 열리며, 우쿨렐레 연주 등 문화공연 등 마련됐다.

여성회관 내 전시회는 이달 30일까지 열리며, 온라인 전시는 다음 달 말까지 진행되며 다양한 체험과 환경을 위한 부대행사도 마련됐다.

조근행 가족여성회관 관장은 “배움을 게을리하지 않는 수강생들의 작품을 통해 평생교육의 중요성 전하고, 더불어 지역주민의 문화 활동 증진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위드코로나 체험키트 나눔 활동’은 마음을 잇는 목도리 뜨기, 다시 쓰는 손난로 만들기 등이 선보이며, 팔달산 등 인근지역을 산책하며 환경 정화 활동을 하는 ‘시민, 잇다 – 플로깅 데이’ 행사가 26일 열린다. 모두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김두일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