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4일 오후 경기화성 용주사에서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와 임태희 경기도 교육감 후보가 만나 경기도 교육발전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김두일 기자
지난 4일 오후 경기화성 용주사에서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와 임태희 경기도 교육감 후보가 만나 경기도 교육발전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김두일 기자

[한스경제=(화성)김두일 기자] 어린이날을 하루 앞둔 지난 4일 오후 천년이 넘는 역사를 지닌 경기화성 용주사에서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와 임태희 경기도 교육감 후보가 만나 경기도 교육발전을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만남은 부처님 오신 날을 앞두고 김은혜 후보와 임태희 교육감 후보가 주지스님을 방문하는 일정이 겹치며 이루어졌다.

이 자리에서는 경기도 활성화 방안 및 교육정책과 화성시의 발전에 대해 불교계의 입장과 협력방안 등도 논의된 것으로 전해진다.

특히 이날 국민의힘 김은혜 도지사 후보와 임태희 도교육감 후보는 주지수님 등 불교계 인사들과의 면담과 별도로 독대를 통해 세부적인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모습이 목격됐다.

이날 국민의힘 김은혜 도지사 후보와 임태희 도교육감 후보는 독대를 통해 경기교육발전을 위한 세부적인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모습이 목격됐다./김두일 기자
이날 국민의힘 김은혜 도지사 후보와 임태희 도교육감 후보는 독대를 통해 경기교육발전을 위한 세부적인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모습이 목격됐다./김두일 기자

김은혜 도지사 후보는 전국에서 과밀학급 문제가 가장 심각한 지역이 경기도라고 거론하고 과밀학급 해소 등의 문제 해결을 위해 중앙투자심사 제도를 운영하는 교육부와 긴밀한 협의가 필요하다며 공동의 노력을 강조했다고 전했다.

임태희 교육감 후보는 이에 대해 구체적인 대안 마련 및 해결책을 위해 적극 나설 것이라고 천명하고 이를 통해 경기도 교육의 수준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이날 회동에는 국민의힘 김용 화성시장 예비후보, 임채덕 화성시의원 후보도 자리를 함께 했다.

김두일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