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소 28점' 현대건설, 개막전서 GS칼텍스에 역전승
'루소 28점' 현대건설, 개막전서 GS칼텍스에 역전승
  • 이정인 기자
  • 승인 2020.10.17 17:30
  • 수정 2020-10-17 17:30
  • 댓글 0

현대건설. /OSEN
현대건설. /OSEN

[한국스포츠경제=이정인 기자] 여자배구 현대건설이 개막전에서 기분 좋은 역전승을 거뒀다.

현대건설은 17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막을 올린 도드람 2020-2021시즌 V리그 여자부 홈 경기에서 GS칼텍스를 세트 스코어 3-2(19-25 25-22 25-21 20-25 15-9)로 이겼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조기 종료된 지난 시즌에서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현대건설은 2위 GS칼텍스와 벌인 새 시즌 첫 경기에서 승리로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올 시즌을 앞두고 현대건설 유니폼을 입은 헬렌 루소(등록명 루소)가 28점을 올리며 성공적인 V리그 데뷔전을 치렀다. 양효진이 18점, 센터와 레프트를 오가는 정지윤이 21점으로 힘을 보탰다.

GS칼텍스에서는 메레타 러츠(33점)와 강소휘(21점)가 득점을 쌍끌이했지만, 삼각편대의 한 축 이소영의 9점에 그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