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시공간·기기 제약·장비 설치·교체 부담 없애
줌플랫폼-KT 서비스 결합한 '줌폰' 내년 출시 예정

[한스경제=최정화 기자] KT가 줌과 손잡고 기업 커뮤니케이션 고도화에 맞춘 통신 트랜스포메이션(DX)으로 기업 시장을 공략한다.

KT는 글로벌 비디오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기업 줌과 국내 최초로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통신 플랫폼을 결합한 기업간거래(B2B)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3일 밝혔다.

KT과 줌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통신 플랫폼을 결합한 기업간거래(B2B)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KT
KT과 줌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통신 플랫폼을 결합한 기업간거래(B2B) 서비스를 선보인다. /사진=KT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양사는 △줌미팅 국내 시장 확산 △KT 기업 전화 기능의 줌폰 서비스 구상 △KT 유무선 협업 솔루션인 모바일톡 상품 연계 등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KT는 이르면 연내 기업 고객들을 대상으로 비디오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줌미팅을 계약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 줌미팅은 줌 사의 대표적인 비디오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으로 시간과 공간, 기기의 제한없이 자유롭게 접속이 가능하고 편리하게 의견을 교환할 수 있어 회의, 강의, 컨퍼런스, 프레젠테이션 등 다방면에서 쓰이고 있다.

줌 플랫폼에 KT 서비스를 결합해 통화 기능을 제공하는 줌폰은 내년 출시할 예정이다. 줌폰을 이용하면 유·무선 관계없이 그룹 통화를 할 수 있고 해외 출장을 가도 로밍 신청을 하지 않아도 된다.

KT는 모바일 기반 업무용 내선 통화, 채팅, 조직도 등을 제공하는 KT 모바일 협업 솔루션 기능도 강화한다. 업무용 협업 툴에 대한 기업 소비자들의 다양한 니즈에 맞춰 줌미팅과 연동해 유무선 통화 기반의 협업 솔루션에 화상회의 기능까지 결합된 통신DX 상품으로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리키 카푸어 줌 아시아태평양 총괄은 "원격 비대면 근무 환경 요구에 맞춰 기업들의 사업 성장을 지원하는 데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민혜병 KT 엔터프라이즈서비스DX본부장은 "글로벌 솔루션 관심이 높은 중·대형 기업 고객을 대상으로 꾸준히 신규 B2B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강조했다.

최정화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