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김수지는 대상·최저타수상
박민지는 상금왕·다승왕
2022 KLPGA 대상 시상식이 21일 개최된다. /KLPGA 제공
2022 KLPGA 대상 시상식이 21일 개최된다. /KLPGA 제공

[한스경제=박종민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가 21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2022 KLPGA 대상 시상식을 연다. 1999년부터 개최돼 온 KLPGA 대상 시상식은 매년 한국여자프로골프를 화려하게 수놓은 선수와 관계자들이 함께 하는 축제이자 복합 스포츠 이벤트다.

참석할 선수들의 면면을 보면 화려하다. 생애 첫 대상에 이어 최저타수상까지 거머쥔 김수지(26), 2년 연속 상금왕과 시즌 6승을 달성한 박민지(24)를 비롯해 꾸준한 경기력을 선보이며 신인상을 차지한 이예원(19) 등 올 시즌 활약을 펼쳤던 선수들이 모두 참석한다.

정규투어에서 생애 첫 승을 거둔 선수들이 가입할 수 있는 KLPGA 위너스클럽과 현재 KLPGA 정규투어에서 뛰는 선수 중 10년 이상 연속으로 KLPGA 정규투어에서 활동한 선수만 가입할 수 있는 K-10 클럽 등 시상들도 이뤄질 예정이다.

KLPGA 인기상의 주인공도 관심을 끈다. 14일부터 시작한 KLPGA 인기상 투표의 결과는 현장에서 발표된다. 지난해 인기상의 주인공인 임희정(22)은 올해도 1위를 달리고 있다. 인기상 투표는 20일까지 진행된다.

박종민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