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수자인 입주민 전용 스마트 홈 서비스 ‘수자인라이프’ 개발, 9월 첫선
전용 어플 통해 커뮤니티 시설 이용, 주민소통 등 입주민 맞춤 서비스 제공
한양 스마트홈 서비스 '수자인라이프'/ 한양 제공
한양 스마트홈 서비스 '수자인라이프'/ 한양 제공

[한스경제=서동영 기자] 한양이 스마트 홈 서비스 강화를 위해 통신3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양은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통신3사와 통합 스마트 홈 서비스 수자인라이프 제공을 위한 비대면 업무협약을 각각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수자인라이프는 한양이 IoT 공간 솔루션 업체 바이비와 협업해 만든 입주민용 스마트 홈 시스템이다. 입주민들은 수자인라이프를 활용해 커뮤니티 시설과 각종 부가서비스, 생활문화 콘텐츠를 모바일 앱을 통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전자 주민 투표, 입주민 동호회 채널 운영, 입주민 자료실 등 온라인 주민 소통 기능도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 앱을 활용한 스마트 아파트 시스템도 있다. 스마트폰으로 현관 출입, 방문자 등록, 엘리베이터 호출을 할 수 있다. 조명, 가스, 난방, 환기 시스템도 제어할 수 있으며 전기, 수도 등 에너지 사용량에 대한 이력관리 기능도 갖췄다. 

한양은 수자인라이프를 활용해 입주민이 단지 내 생활편의뿐만 아니라 제휴업체와 연계한 단지 밖 서비스까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수자인라이프 활용 범위도 확대할 방침이다. 

통신3사는 스마트 홈 서비스 구축과 관련한 기획·설계·개발과 더불어 각사가 보유한 플랫폼에 수자인라이프 서비스를 연동시키는 역할을 담당한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수자인 입주민의 주거 편의성과 안전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향은 오는 9월 입주하는 하남 감일 한양수자인 아파트에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모든 단지에 동일한 서비스가 적용되는 것은 아니며 분양 단지별 인프라와 여건에 맞춰 최적화된 스마트 홈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양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수자인만의 업그레이드 된 스마트 홈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며 “수자인만의 차별화된 상품력을 바탕으로 브랜드 가치를 입증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서동영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