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보령시 카고크레인 협회와 기계장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지원체계 구축
중부발전 조한형 안전보건처장(왼쪽)과 보령시크레인협회 임호성 회장(오른쪽)이 크레인 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상호지원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중부발전
중부발전 조한형 안전보건처장(왼쪽)과 보령시크레인협회 임호성 회장(오른쪽)이 크레인 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관리 상호지원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한국중부발전

[한스경제=양세훈 기자] 한국중부발전은 보령시 카고크레인 협회와 31일 보령지역 공사현장에서 사용되고 있는 기계장비(카고크레인)의 안전신뢰성 향상을 위한 ‘카고크레인 안전관리 상호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최근 건설기계 결함에 의한 장비안전사고가 빈번함에 따라 보령에서 사용빈도가 많은 건설기계인 카고크레인의 안전검사와 정비를 통해 안전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마련됐다. 장비결함에 의한 안전사고 예방과 안전규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안전문화를 지역사회에 확산할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을 통해 중부발전은 협회 소속의 카고크레인에 대한 안전진단과 안전장치 보강비용을 지원하며, 협회는 안전신뢰도가 확보된 카고크레인만 작업에 사용하고, 중부발전 사업장에서 긴급사항 발생 시 우선 지원하게 된다.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은 “건설기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사용 전 검사와 철저한 정비가 중요하며, 중부발전과 협회가 협약을 성실히 이행하여 건설기계 안전사고 예방은 물론, 재해 없는 보령시를 함께 만들어 가자”고 전했다.

양세훈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