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ESG행복경제연구소, 제3회 ESG Korea Awards & Forum 개최 
시총 100대기업 ESG평가 기반 15개 기업 선정·수상 
이사회 독립성·효율성·전문성·다양성 등 지배구조 부문 우수 
송진현 한스경제 발행인이 27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3회 2022 ESG Korea Awards & Forum에서 KB금융그룹에 금융부문 대한민국 시총 100대 기업 ESG BEST 대상을 수여하고 있다. 제3회 2022 ESG Korea Awards & Forum는 한스경제와 ESG행복경제연구소가 공동 주최했다./김근현 기자
송진현 한스경제 발행인이 27일 오전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3회 2022 ESG Korea Awards & Forum에서 KB금융그룹에 금융부문 대한민국 시총 100대 기업 ESG BEST 대상을 수여하고 있다. 제3회 2022 ESG Korea Awards & Forum는 한스경제와 ESG행복경제연구소가 공동 주최했다./김근현 기자

[한스경제=이성노 기자] KB금융그룹이 27일 열린 '제3회 ESG Korea Awards & Forum'(ESG 코리아 어워즈 & 포럼)에서 업종별(금융) 최우수상을 받았다. 환경·사회 부문도 우수한 평가를 받았지만, 특히 지배구조 부문이 가장 돋보였다. 

이날 포럼은 ESG행복경제연구소가 지난 2월 발표한 '시총 100대 기업 ESG평가'에 이은 후속으로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됐다. ESG행복경제연구소는 지난해에는 국내 시총 50대 기업에 대한 ESG평가를 발표한 바 있다. 

KB금융은 순차적으로 ESG경영체계를 확립하고 전사적 추진 동력을 확보해 왔다.

2020년 1월 그룹의 전 계열사가 함께 ‘ESG 이행원칙’을 선언했고, 3월에는 금융사 최초로 이사회 내에 ESG경영 최고의사결정기구인 ‘ESG위원회’를 신설했다. 해당 위원회는 그룹 차원의 ESG전략과 정책을 수립하고 이행 현황을 관리·감독하는 역할을 하며, 출범 첫 해에는 총 3회 개최됐다.

KB금융은 ‘여성역량강화원칙(WEPs)’의 공식 지지기관으로서, 양성평등 문화를 바탕으로 여성인재가 마음껏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특화형 맞춤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다양한 분야에서 여성 인재 중용을 확대하고 있다.

또한, 국내 금융지주 최초로 2명의 여성 사외이사가 활동하고 있다. 여성경영진 및 중간관리자 확대, KB국민은행 본부 여성 인력을 위한 원칙 수립 등 양성평등을 위한 실질적인 이행 방안들을 실천하고 있다.

'2020년도 기업지배구조 보고서' 작성 당시 기준으로 KB금융의 이사회는 9명의 이사(사내이사 1명·비상임이사 1명·사외이사 7명)로 구성돼 있다. 이사회 내 사외이사 비중(78%), 다양한 분야의 전문성과 경험을 가진 사외이사 구성, 소신껏 발언하고 자유롭게 토론하는 회의 문화 등을 통해 이사회가 독립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되고 있다. 

KB금융은 이사회의 독립성 및 효율성을 비롯해 △리더십 및 경영층관심도 △지속가능경영 공시 및 방식 △이니셔티브 및 가이드라인 제시 △사외이사의 비율 △감사기구의 독립성 등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성노 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