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한스경제=강한빛 기자] 전국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16주 연속 상승했다.

13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3월 둘째 주(3.8∼11)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 가격은 지난주보다 15.6원 오른 ℓ당 1498.6원으로 집계되며 16주 연속 오름세를 보였다.

전국 최고가 지역은 서울로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지난주보다 14.2원 상승한 ℓ당 1585.9원, 최저가 지역은 대구로 휘발유 가격은 16.6원 상승한 ℓ당 1471.7원으로 집계됐다.

상표별로는 SK에너지 휘발유가 ℓ당 1505.9원으로 가장 비쌌고, 알뜰주유소 휘발유가 ℓ당 1469.8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전국 주유소 경유 판매 가격 역시 지난주보다 15.4원 상승한 ℓ당 1298.5원으로 나타났다.

강한빛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