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의원총회 투표 참여 의원 106명 중 61표 얻어
주호영 전 비대위원장이 1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의원총회에서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됐다. 
주호영 전 비대위원장이 1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의원총회에서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됐다. 

[한스경제=김정환 기자] 국민의힘 새 원내대표로 5선의 주호영 전 비대위원장이 19일 선출됐다.

주 신임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열린 의원총회에서 투표에 참여한 의원 106명 중 61표를 얻어 당선됐다. 재선의 이용호 의원은 42표를 얻었고 무효표는 3표 나왔다.

주 신임 원내대표는 당선 후 "우리 당이 더욱 역동적이고 하나되고 다함께 앞으로 나가는 당이 됐으면 좋겠다"며 "일본 속담에 세 사람이 모이면 문수의 지혜가 나온다고 한다. 언제든 의견 내주고 찾아달라"라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 임기는 내년 4월까지다. 당헌에 따라 원내대표 임기는 1년이나, 주 원내대표는 중도 사퇴한 권성동 전 원내대표의 잔여 임기만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김정환 기자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