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용요약 노태문 "더 많은 소비자 경험 위해 혁신 이어갈 것"
갤Z플립4, 세련된 디자인·촬영 경험 업그레이드
갤Z폴드4, 궁극의 멀티태스킹 경험 제공

[한스경제=최정화 기자] 삼성전자가 한층 더 업그레이된 하반기 신작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4'와 '갤럭시Z폴드4'를 통해 폴더블폰 대중화에 본격 나선다. 그간 폴더블폰의 약점으로 꼽혔던 힌지 주름은 줄이고 카메라와 배터리 성능을 강화하되 가격은 전작 수준으로 유지해 대중화한다는 전략이다.

10일(한국시간) 삼성 갤럭시 언팩 2022 (Samsung Galaxy Unpacked 2022: Unfold Your World)에서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사장이 차세대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4(Galaxy Z Flip4)와 갤럭시Z폴드4(Galaxy Z Fold4)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10일(한국시간) 삼성 갤럭시 언팩 2022 (Samsung Galaxy Unpacked 2022: Unfold Your World)에서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사장이 차세대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4(Galaxy Z Flip4)와 갤럭시Z폴드4(Galaxy Z Fold4)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는 10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22를 개최하고 4세대 폴더블폰인 갤럭시Z플립4와 갤럭시Z폴드4 등을 전격 공개했다.

삼성전자가 갤럭시 언팩을 오프라인으로 개최한 것은 코로나19 발생 초기인 2020년 2월 미국 샌프란시스코 행사 이후 2년6개월 만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사장은 "갤럭시 폴더블 시리즈는 끊임없이 변화하는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를 충족시키고자 하는 삼성의 혁신 철학을 구현한 제품"이라며 "삼성은 업계 리더십을 통해 폴더블을 전 세계 수백만 명 이상이 사용하는 카테고리로 성장시켰고 앞으로 더 많은 소비자들이 폴더블 제품을 경험해 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혁신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갤럭시Z플립4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갤럭시Z플립4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이번 공개한 신작 폴더블폰4 시리즈는 그동안 단점으로 지적됐던 부분이 크게 개선된 점이 눈길을 끈다.

갤럭시Z플립4는 전작 대비 촬영 경험 기능이 향상됐고, 갤럭시Z폴드4는 작업 효율을 높여 더 편리하게 멀티 태스킹을 할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됐다.

폴더블폰의 고질적 약점으로 꼽혔던 화면 주름은 줄이고 베젤의 폭과 힌지(경첩) 두께도 전작보다 더 얇게 적용했다. 특히 갤럭시Z폴드4는 힌지와 베젤 부분을 줄여 전작보다 더 가벼우면서 화면은 넓어졌다. 가로세로 비율에 대한 지적을 반영해 접었을 때 화면의 가로 길이를 2.7㎜ 늘리고 세로 길이를 3.1㎜ 줄여 비율을 개선했다. 무게는 263g으로 전작 대비 8g 줄여 역대 갤럭시Z폴드 시리즈 중 가장 가볍다.

배터리 용량도 업그레이드 됐다. 전작(3300㎃h) 대비 용량이 약 12% 커진 3700㎃h 배터리를 탑재했다. 이는 플립3보다 동영상을 2~3시간 더 즐길 수 있는 용량이다. 충전 속도도 기존 15W에서 25W로 개선됐다. 25W 이상 충전기 사용 시 0% 충전 수준에서 약 30분만에 최대 50%까지 충전할 수 있다.

또 e심이 처음 적용돼 스마트폰 1대로 2개의 번호를 이용하는 듀얼심을 사용할 수 있게 된다. 

카메라 성능도 대폭 개선됐다. 갤럭시Z폴드4는 카메라는 5000만화소 듀얼 픽셀 카메라와, 1200만화소 초광각 카메라, 1000만화소 망원카메라 등 세 종류 카메라가 장착됐다. 특히 메인 카메라로 5000만화소가 적용된 건 삼성 폴더블폰 시리즈 사상 처음이다. 전작 메인 카메라는 1200만화소였다. 줌은 최대 30배 스페이스 줌 기능이 적용됐고, 이미지센서는 전작 대비 23% 밝아졌다.

갤럭시Z플립4는 후면에 1200만화소 듀얼 픽셀 카메라와 1200만화소 초광각 카메라가 장착됐고 전면에는 1000만화소 카메라가 적용됐다. 전작 대비 65% 더 밝은 센서가 장착된 카메라와 스냅드래곤8플러스 1세대 모바일 플랫폼을 통해 밤낮 상관없이 고품질의 사진과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다. 또 플렉스 모드를 활용해 다양한 각도에서 촬영할 수 있는 플렉스캠을 즐길 수 있다. 폰을 열지 않고 촬영하는 퀵샷 기능에서 인물 모드 촬영이 지원되고 촬영 중에도 플렉스 모드로 전환해 촬영을 이어갈 수 있다. 

갤럭시Z폴드4에 새로 추가된 태스크바는 PC와 유사한 레이아웃을 통해 자주 사용하는 앱과 최근 사용 앱에 사용자가 보다 편리하게 접근할 수 있다. 멀티태스킹도 새로운 스와이프 제스처를 통해 더 직관적으로 활성화할 수 있다. 손가락 제스처로 전체 화면 앱을 팝업창으로 바로 전환하거나 화면을 분할해 멀티 윈도우가 빠르게 실행된다. 특히 삼성은 구글, 마이크로소프트와 파트너십을 한층 더 강화해 멀티태스킹 경험을 고도화했다. 

S펜은 전작과 마찬가지로 기기 내부에 장착되지 않고 별도로 구매해야 한다.

갤럭시Z폴드4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갤럭시Z폴드4 제품 이미지. /사진=삼성전자

갤럭시Z플립4는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보라퍼플과 그라파이트, 핑크골드, 블루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갤럭시Z플립4 비스포크 에디션도 출시한다. 골드, 실버, 블랙 색상의 프레임과 옐로, 화이트, 네이비, 카키, 레드 등 5가지 전·후면 색상으로 75가지 조합이 가능하다.

갤럭시Z폴드4 색상은 팬텀 블랙, 그레이 그린, 베이지 3가지다.

가격은 전작과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출고가는 256GB 기준 갤럭시Z플립4가 135만3000원, 갤럭시Z폴드4가 199만8700원이다.

신제품 폴더블4 시리즈는 오는 26일 한국과 미국, 유럽을 시작으로 전 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국내 사전 판매는 이달 16일부터 22일까지 일주일간 진행한다.

최정화 기자

관련기사

저작권자 © 한스경제(한국스포츠경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